마이크로소프트, 중국 직원들의 안드로이드폰 사용금지 “아이폰만 허용”

마이크로소프트, 중국 직원들의 안드로이드폰 사용금지 “아이폰만 허용”

달라스조아 0 25

1af72a62c9a223319ea1d16c2e944196_1720451785_0843.jpg 

MS홈페이지 캡쳐


마이크로소프트(MS)가 안드로이드폰을 쓰는 중국 직원들에게 9월부터 직장에서는 아이폰만 쓸 것을 요구했다. 이는 MS의 보안을 강화하기 위한 조치로, 미중 갈등이 첨예해지는 가운데 나온 것이라 주목된다.


8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MS는 중국에 있는 직원들이 직장용 컴퓨터나 휴대전화에 로그인할 때 애플 기기만 사용해 신원을 확인하도록 요구할 예정이다. 블룸버그는 “이는 MS의 글로벌 보안 이니셔티브의 일부이며, 중국 본토 전역의 수백 명의 근로자에게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전했다.


MS는 모든 직원이 MS 인증앱(Authenticator)과 아이덴티티 패스 앱을 사용해야 한다며 이번 결정을 내린 것으로 전해졌다. 애플의 앱스토어와 달리 중국에서는 구글 플레이를 사용할 수 없으며, 이에 따라 안드로이드폰은 화웨이나 샤오미 등 중국 스마트폰 업체가 만든 자체 플랫폼을 사용하고 있다. MS는 이런 기기가 MS 자원에 접근하는 걸 막기로 한 것으로 풀이된다.


MS는 최근 국가적 차원에서 이뤄진 해킹 공격으로 곤혹을 치뤄왔다. 1월에는 러시아 관련 공격으로 국무부를 포함한 수십 개의 미국 정부 기관이 영향을 받은 바 있다. 이후 국내로부터 보안을 개선하라는 강한 비판과 압력을 받았다. 블룸버그는 “미중이 지정학적 갈등을 겪고 있는 가운데 민감한 문제”라고 전했다.


한편, MS는 안드로이드폰을 사용 중인 전 중국 직원에게 아이폰15를 제공할 것으로 알려졌다.

 


뉴욕=임우선 기자 ⓒ 동아일보

0 Comments
달라스조아 최신글